본문 바로가기

해외여행

태국 코사무이의 에메랄드빛 바다, 송끄란 축제까지 만나다 태국 코사무이 여행과 함께 송끄란 축제까지 만나는 여행을 계획해보자. 태국에서 세 번째로 큰 섬인 코사무이는 에메랄드 빛 바다가 아름다운 대표적인 휴양지로 신혼 여행지로도 인기만점이 곳이다. 깨끗한 섬이라는 이름의 뜻 만큼이나 청량한 자연환경을 자랑하고 있다. 타이의 시암만 남서쪽에 있는 섬으로 방콕에서 약 710㎞ 떨어져 있다. 화강암과 석회암으로 이루어져 있고 열대기후이지만 계절풍의 영향을 받는다. 1971년부터 정부에서 관광사업을 지원하여 1980년 이후 세계적인 관광지로 발전하였다. 해안선을 따라 해변이 이어지며 ,동부의 차웽해변과 라마이해변이 유명하다. 근처 판섬에는 높이 10m 에 이르는 불상이 있다. 4월에 송끄란축제때에는 물소 싸움이 벌어지며 윈드서핑, 스토클링 등 각종 해양 스포츠가 발달..
베트남 대표 휴양지, 나트랑 베트남의 나트랑은 현지인들도 손꼽는 대표적인 휴양지이다. 고급 리조트가 대거 몰려 있어 여유롭게 휴가를 지내기 안성맞춤인 곳으로 특히 가족 여행지로 최적의 조건을 구비하고 있다. 아이들은 워터파크에서, 어른들은 마사지로 편안하게 휴식을 취할 수 있는 최적의 휴양지이다. 럭셔리한 휴양 여행을 가족과 함께 베트남 나트랑 여행으로 즐겨보자. 영어로는 나트랑이며, 베트남어로는 나짱이라 불리는 베트남 남부의 휴양지로 연중 온화한 기후에 7㎞ 달하는 긴 해변을 가지고 있으며 아침에 해가 무척 빨리 뜨는 곳이다. 새벽 5시에는 많은 사람들이 바다 위로 해가 떠오르는 모습을 보기 위해 일어나 해변으로 모인다. 해가 뜰 때면 맑은 바닷물에 붉게 물든 태양이 비추이며 차츰 붉게 물들어가는 바다가 신비함을 보여준다. 오일을..
동양적인 아름다운 매력을 간직한 태국 끄라비 태국의 끄라비는 비교적 덜 알려진 휴양지로 최근 핫하게 떠오르고 있는 여행지이다. 타이 남부 끄라비주에 있는 해양도시로, 검게 솟아 있는 암벽 뒤로 푸르르면서도 맑고 투명한 바다가 펼쳐지는 풍경은 환상 그 자체이다. 끄라비는 푸껫의 동쪽에 위치한 해안 지역과 200여 개에 이르는 섬들을 포함하는 지역이다. 끄라비의 섬 중에는 피피 섬이나 란타 섬처럼 유명한 곳도 있는 반면 전혀 개발이 되지 않은 무인도가 많이 자리하고 있다. 특별한 자연환경과 아름다운 해변을 갖고 있는 섬이 많아서 여행자원으로서 끄라비의 가능성은 무궁무진하다. 떨어질 듯 절벽에 매달려 있는 종유석과 해변의 풍경은 한 푹의 산수화처럼 동양적이고 이국적인 매력을 느끼게 한다. 끄라비의 어디라도 산재해 있는 석회암 절벽은 동양적이고 이국적인 ..
인도 북부 조드푸르 여행 컬러풀한 도시 인도 북부의 조드푸르는 라자스탄 제2의 도시로 세계의 컬러풀한 도시 목록에 단골로 이름을 올리고 있는 도시이다. 온통 푸른색을 칠한 건물 수천 개가 모여 이루어진 도시는 멀리서 보면 바다를 보는 듯한 느낌을 받게된다. 건축과 박물관을 좋아하는 여행자들은 메랑가르 요새, 박물관, 우메이드 바완 팰리스, 만도어 가든 등을 찾아가 보자, 도시에 빼곡한 정통 인도 음식점과 향신료 상점을 다니는 식도락 투어를 즐겨 볼 수 있다. 도시의 기원은 13세기 라지푸트족에 의해 세워진 마을로 오아시스 도시로 번영하였고 옛 지명은 마르와르라 불렸다. 1459년 마르와르 왕국의 왕인 라오 조다가 성채에 둘러싸인 시가지와 궁전을 건설하여 마르와르 왕국의 구 수도인 만도르를 대신한 신 수도 였다. 라오 말데오의 통치기 가장 번성..
폴란드 여행 바다가 아름다운 시비노이시치에 폴란드의 시비노이시치에는 바다가 아름다운 이색 여행지이다. 시비노이시치에는 폴란드 북서부 발트해 연안의 항구 도시로 19세기에 건설된 등대로 올라가 탁 트인 바다 풍경을 감상하고 폴란드에서 가장 넓은 해변에서 수상 스포츠를 즐길 수 있다. 독일과 국경이 맞닿아 있어서 두 나라의 문화가 섞인 묘한 매력을 찾아볼 수 있다. 폴란드는 중부 유럽 발트해에 면한 나라로 10세기에 전성기를 맞았다. 1795년 프로이센, 러시아, 오스트리아 3국에 의해 분할된 후 1918년 독립하였으나 제2차 세계대전으로 서부 지역은 독일에, 동부 지역은 소련에 분할 점령되었고 1945년에 해방되었다. 정식명칭은 폴란드공화국으로 수도는 바르샤바이며 폴란드어를 공용어로 사용하고 있다. 바르샤바는 폴란드의 수도로 마조비에츠키에주의 주도..
육지의 하롱베이라 불리는 베트남의 닌빈 베트남의 닌빈은 육지의 하롱베이라고 불리우며 울창한 녹음 속에 솟아난 수 백 개의 석회암 봉우리가 꼴 하롱베이의 바위섬들을 닮아서 불린다. 하롱베이와 다른 점은 바다가 아닌 육지라는 점이다. 대신 길고 아름다운 강이 있어 배를 타고 몇 시간 동안 그 풍경을 감상할 수 있다. 닌빈은 산과 강과 논 그리고 동굴로 가득한 고효하고 청정한 여행지이다. 닌빈은 석회암 바위산과 자연 동굴을 살펴볼 수 있는 세계의 자연을 알아 볼 수 있는 곳이다. 북쪽과 서쪽은 호알르현, 남쪽은 낌선현이, 남동부에는 옌카인현이, 북동쪽으로는 남딘이 경계를 접하고 있다. 닌빈은 베트남의 북동부에 위치하고 있으며, 수도인 하노이에서 남쪽으로 약 93㎞ 정도 떨어져 있다. 자동차로 2시간이면 도착할 수 있어서 당일치기 여행지로도 좋고 1..
폴란드 쳉스토호바의 고난의 상징 '검은 성모' 쳉스토호바는 폴란들의 남부 도시로 폴란드 최고의 가톨릭 성지로 불리는 영적 수도이다. 쳉스토호바 대교구 소속 야스나고라 성 바오로 은수자회 수도원에 모셔진 '검은 성모'성화가 있기 때문이다. 세계각지에서 해마다 500만명이 찾아온다. 야스나고라 수도원의 성모는 5~8세기에 그려진 것으로 추정되고 얼굴이 검고 오른쪽 빰에 두줄기 깊은 상처가 눈 밑에서 목까지 길게 그어져 있다. 체코 출신의 종교개혁가 얀 후스의 파문과 처형에 반발한 추종자들이 1430년 만든 상처이다. 상처를 없애려 시도를 하였지만 기이하게도 지워지지 않아 신의 섭리가 작용했다고 여기며 성모의 검은 얼굴과 빰에 난 상처가 순례자를 부르는 큰 목소리가 되어 온누리에 퍼져 나갔다. 고통받는 이들이 위로를 받고 치유의 은사를 위해 찾는다. 폴란..
필리핀 세부 여행 눈부신 푸른빛 아름다운 해변 세부는 필리핀의 여러 도시 중에서도 가장 먼저 발전을 이룬 곳이다. 마젤란이 이곳에 처음 도착했을 때 필리핀의 중심지였고 식민지 시대의 거점이었다. 스페인의 흔적이 유난히 많이 남아 있는 곳이기도 하다. 세부는 한국에서 4시간 거리에 있으며 가깝고 저렴하며 마음 편한 곳으로 우리에게 알려져 있다. 이국적인 풍경과 아름다운 해변, 최고급 리조트와 부담없이 마음껏 먹고 마실 수 있는 곳이기도 하다. 세부의 날씨는 비교적 일정한 편으로 평균 27℃의 기온과 열대 기후를 보인다. 가끔 태풍의 영향권에 들어가며 가장 선선한 달은 10월~12월이다. 산토 니뇨 성당은 필리핀에서 가장 오래된 가톨릭 성당으로 스페인 통치 시절 건립된 것으로 '산토 니뇨'는 '아기 예수'라는 뜻으로 성당 내부에는 아기 예수상이 전지되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