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영암 왕인 문화 축제

영암 왕인 문화 축제 2019 영암 벚꽃축제 즐기기 영암 왕인 문화 축제는 영암 벚꽃축제를 즐길 수 있는 행사로 이번 2019년 4월 4일부터 4월 7일까지 이어진다. 대표적인 영암 벚꽃축제인 영암 왕인 문화 축제는 왕인의 얼과 월출산의 기운이 넘치는 영암의 왕인박사유적지 일원에서 영암군 주최로 펼쳐진다. 영암군은 왕안박사의 학문과 업적을 기리고 그 뜻을 전승하기 위해 해마다 4월 초 벚꽃이 만개할 때면 축제를 개최한다. 올해도 4월 초 영암의 왕인박사유적지와 상대포 역사공원 등 영암군 일원에서 펼쳐진다. 왕인의 얼과 월출산의 기운이 넘치는 영암에서 다양한 축제 프로그램과 함께 하는 벚꽃기행으로 일상의 복잡함을 털어내는 치유의 시간을 가져보자. "영암왕인문화축제"는 일본에서도 큰 관심을 보이고 있는 축제이기도 하다. 영암 왕인 문화 축제는 각종 영암문화행..
전남 벚꽃축제 2019 화개장터 벚꽃축제와 영암 왕인 문화 축제 화개장터 벚꽃축제는 2019년 3월 29일부터 3월 31일까지 영호남 화합 다목적 광장인 땅번지 뜰에서 화개장터벚꽃축제 추진위원회 주최로 펼쳐진다. 화개장터 벚꽃길을 전라도와 경상도를 잇는 벚꽃길로 꽃샘추위가 끝나고 4월로 접어들면 전라도와 경상도를 경계로 하는 화개에는 사랑하는 청춘남녀가 두 손을 잡고 벚꽃이 날리는 화사한 봄길을 잡고 걸으면 백년해로 한다고 하는 혼례길이 십리에 걸쳐 뻗어있다. 화개장터 벚꽃축제에는 수 많은 청춘남녀들이 두 손을 꼭 잡고 낭만적인 이 길을 걷는다. 사랑을 맹세하면서, 하얀 눈처럼 피어난 벚꽃은 섬진청류와 화개동천의 25km 구간을 아름답게 수놓아 새봄의 정취를 즐길 수 있는 화사하고 아름다운 볼거리를 제공하며 다채로운 문화행사도 펼쳐진다. 개막식, 식전공연, 축하공연,..
영암 왕인 문화 축제와 영암벚꽃축제로 떠나는 전라도 여행 영암 왕인 문화 축제와 함께 영암벚꽃축제를 만나보고 전남 영암의 여행지도 살펴보자. 영암벚꽃축제와 함께 살펴볼 영암 왕인 문화 축제는 왕인박사의 학문과 업적을 기리기 위한 행사이다. 왕인은 백제의 근초고왕 때 학자로 일본의 초청으로 논어 10권 천자문 1권을 가지고 일본에 건너가 유풍을 천명하였으며 그 해박한 경서의 지식으로 하여 신임을 받고 태자의 스승이 되었다. 일본의 문화를 깨우치는 중요한 계가가 되었으며 자손은 대대로 그 곳에 살면서 학문에 관한 일을 맡고 일본 조정에 봉사하여 문화 발전에 공헌하였다. 일본의 역사책 고사기에는 와니키시라고 하였고 일본서기에는 와니라고 나와 있다. 우리나라 역사책에는 글의 이름이 보이지 않는다. 영암 왕인 문화 축제는 2018년 4월 5일 부터 8일까지 4일간 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