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찜질방 순위로 상위권에 있는 동대문 스파렉스와 용산 드래곤힐스파, 그리고 이태원랜드 등을 살펴보자. 이번에 알아볼 용산 드래곤힐스파와 이태원랜드와 함께 서울 찜질방 순위를 매길때 상위권에 올라있는 동대문 스파렉스는 서울 중구 장충단로 247의 동대문에 위치하고 있는 전통적인 한옥 테마로 꾸며져 있는 것이 특징이다. 와이파이, 휴대전화 충전이 무료로 가능해 한층 더 찜질방을 즐기기 편하다. 겨울이 들어서면 날씨가 추워지면 남자친구와 야외 데이트를 즐기기가 쉽지 않다. 이럴때는 실외보다 실내를 찾아가는 것이 좋을 것이다. 따뜻한 곳을 찾아보면 어디가 좋을까 생각해 보면 찜질방이 안성맞춤이다.

 

 

차디찬 찬바람이 불때면 뜨끈뜨끈한 찜질방이 더욱 뜨거운 연인을 만들어 줄것이다. 동대문 스파렉스는 지하에 시설이 되어 있지만 깨끗하고 넓고 독특하게 한옥으로 방처럼 여기저기 만들어져 있다. 넓고 넓은 푸드코드와 아이들이 노느 방과 핸드포 충전가능한 방, 영화방, 만화방 등이 있다. 한증막 근처에는 1인 1실이 있다. 황토참숯한증막도 다양한 온도를 즐길 수 있는 곳이다.

 

 

용산 드래곤힐스파는 서울 용산구 한강대로 21나길 40에 자리하고 있다. 도심속에서 자연을 느낄 수 있는 곳으로 이름을 알리고 있으며 사계절 내내 참숯 가마와 다양한 불한증막을 제공하고 있어 지친 몸과 마음을 한 번에 정화시킬 수 있다. 찜질방을 방문한 고객들을 즐겁게 해주기 위해 주말 및 연휴에는 매직쇼를 선보이기도 하는 곳이다.

 

 

용산 드래곤힐스파에는 원적외선의 기를 받을 수 있는 전통 재래식 참숯가마, 흙의 기와 자연에서 발생하는 원적외선과 푸른 소나무 향기로 자연 과학의 정수를 맛보는 소나무장작 불한증막, 여성전용 황토소나무 불한증막, 깨끗한 공기, 깨끗한 물, 깨끗한 소금으로 내 몸을 깨끗이 해부는 크리스탈 빛 소금방, 자연의 숨소리가 들리는 히노끼 산림욕방, 극과 극의 체험, 청정 산소를 공급받는 석빙고, 피라미드 구조속의 황토미라미드 명상수련실, 천연 연옥 기체험실이 있다.

 

 

이태원랜드는 서울 용산구 무사단로 14길 34의 한남동에 자리하고 있다. 이태원랜드의 전통 불가마는 첨성대와 같은 모양으로 황토와 구들돌과 소금, 견치석으로 된 구조물로써 한단한단 쌓아올린 신비의 작품으로 높이와 넓이를 가감한 계산에 의한 열저장 전도율이 효과적으로 발생하는 것입니다. 500m 암반청청수로 한국지질자원연구원의 분석결과 국내 최고의 암반청정수로 밝혀졌으며, 보통의 음용수보다 훨씬 좋은 단물로 판명되었다.

 

 

이태원랜드는 서울 이태원관광특구에 위치한 지상 5층의 매머드 찜질방으로 한국을 찾는 관광객을 위한 여러 가지 패키지 프로그램을 운용하고 있다. 한국고유 한옥식으로 디자인된 건물  내부에는 국내 최대 규모의 전통 소나무붉가마, 황토방, 소금방, 얼음방, 숯방, 히노끼방 등의 다양한 찜빌방과 특히 세신, 네일아트, 피부관리, 스포츠마사지에 대한 관광객 전용 특별 패키지를 운용하고 있다. 헬스클럽, 한식당, 분식당, 노래방 등 각종 편의시설을 갖추고 있어 최상의 휴식처이다.

 

  

"어떠한 지원도 받지 않았으며 여행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작성한 글입니다"

"내용에 오류가 있을 수 있으니 더 자세한 내용은 주최측 및 언론기사 등을 확인하세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김수영 2018.01.05 14: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얼마전에 다녀온 사람입니다 ㅎ 추가요금 설명도 없이 7천원이나 받고 음식도 너무 비쌉니다
    기대했었는데 실망만 하고 왔습니다 ^^

  2. 2018.05.12 19: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드레곤 이 일등이라니
    거기갈도으로 동네 싸우나간다

  3. 프레젠트 2018.07.17 16: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맞다. 드래곤은 공짜로 오라고 해도 안 갈란다

  4. 아ㅏ아이 2018.08.25 02: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청소년출입금지임가요? 이태원랜드

  5. 저얼마앙 2018.10.06 15: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실망이에요. 누가 간다고 하면 뭉둥이로 때려서라도 말리겠다ㅡㅡ